김지장 박물관

 

김지장 박물관 대원사의 성보박물관

HOME > 백제고찰 > 김지장 박물관

<현장스님의 역사 속의 불교여행> 시성 이백이 김지장 스님을 찬탄히는 시를 남기다

관리자이메일

석가모니 열반에 드니 해와 달이 부숴지고

오직 부처님 지혜만이 생사의 어둠을 밝혀주네

보살의 대자대비 고해에서 중생들을 구해주네

큰 서원을 세우고 홀로 오랜 겁을 수행하여

중생을 구해주시니 지장보살의 큰 덕성이어라

                                                                (전당권 350권)

 

 

 754년 당대의 시성으로 추앙받는 이백이 김지장스님의 명성을 듣고 구화산을  찾아와 남긴,

<지장보살찬>이다. 그때 이백의 나이 54세이며 김지장 스님은 60세가 되던 해였다.

 

 평생 구화산에서 수행하신 인덕 방장스님은 "김지장 스님의 외로운 신하가 되기를 원하고,

지장보살의 진정한 아들이 되기를 원한다"고 발원하였다. 그리고 지장스님을 기리는 99미터

지장대불건립을 발원하였다. 인덕 방장스님이 뜻을 이루지 못하고 열반에 들자 중국정부에서

직접 추진하였다.

 

 중국에는 4대 불교성지가 있어 중국 불자들 뿐만 아니라 아시아의 많은 불자들이 참배하는 성지이다.

문수보살의 법신이 계신 오대산, 보현보살의 성지 아미산, 관음보살의 도량 보타산, 그리고

지장보살의 성지 구화산이다. 그 중 구화산은 신라왕자 출신의 김지장 스님이 이룩한 성지이다.

 

 구화산은 99개 봉우리로 이루어져 있는 신령한 산이다.

김지장(696~794)스님은 24에 출가하여 75년 동안 금욕수행하고 99세에 열반에 들었다.

그는 3년 후에 육신보살이 되어 지장보살로 탄생하였다.

 

 김지장 스님은...

부처님 열반하신 1500년 후에 신라 왕가에 태어났다.

75년간 구화산에서 초인적인 수행을 하여 중국 민중불교의 절대적인 신앙대상이 되었다.

음력 7월 30일 지장보살의 탄생, 성도, 열반을 기리는 지장절은 중국불교 최고의 종교행사이다.

 

 구화산은...

김지장 스님의 원력으로 360여개의 사원이 건립되고 수많은 고승들이 배출되었다.

요즘도 수백명의 스님들이 수행하고 100만명 이사의 불자들이 참배하는 연화불국이 되었다.

 

 김지장 스님은...

신라에서 중국으로 건너갈 때 다섯 가지 생물자원을 가지고 갔다.

선청이라는 삽살개, 오차송이라는 잣나무 종자, 조 씨앗, 황립도라는 볍씨, 그리고

금지차라는 녹차 씨앗을  구화산에 전하였다.

 

 삼국사기에는 신라 흥덕왕3년(828년)애 당나라에 사신으로 갔던 김대렴이 차 씨앗을  구해와

왕명으로 지리산에 심었다고 한다. 그러나 김지장 스님 연대기를 보면 720년 24세 때 신라에서

금지차 종자를 가지고 중국으로 건너간 기록이 있다. 차에 관한 기록으로 108연이 앞선다.

 

 

 당시집에는 김지장 스님 시가 두 편 실려 있는데 한편은 차에 관한 시이다.

절에 지내던 동자를 보내면서 남긴 시이다.

 

절이 적적하니 너는 집 생각 하누나

나를 여의고 구화산을 내려 가려나

난간에 뛰어 올라 죽마 타던 아이야

금모래 모으는 일도 이제 싫으냐

 

칠병속 시냇물엔 밝은달 찾아 올 일 없겠고

차달인 단지에는 향긋한 꽃 필일 없겠네

눈물을 거두고 조심해 내려가거라

노승은 안개와 노을로 벗을 삼으리니

 

이 시는 우리나라 최초의 다시茶詩 이다.

 

 대원사에서는...

지난 2002년 개산 1500주년을 맞이하여 지장왕보살 삼존불을 모신 김지장전을 건립하였다.

김지장전 벽면에는 김지장 스님 일대기를 14편의 벽화로 표현하였다.

주변에는 김지장 스님이 신라에서 가져가 재배한 금지차 종자를 구해 와서 키우고 있다.

 

 천봉산 대원사에서는...

김지장전 건립에 이어 김지장 성보박물관을 건립하여 그의 높은 뜻을 기리고자 한다.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