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스님 설법

 

스님설법 내가 번뇌를 버리는 줄 알았다 그런데 번뇌가 나를 버린다.

HOME > 현장스님 > 설법

히말라야의 불교왕국 부탄이야기

관리자이메일

히말라야의 불교왕국 부탄이야기 
 
부탄  제 5대 국왕 남걀 왕축과 국왕의 스승인 제 켄포가 나란히 길을  걷는 모습이다.ᆢ히말라야의 불교왕국들이 강대국의 힘의 논리에 의해 하나씩 무너지는 아픔을 부탄은 지켜봐야 했을 것이다. 
 
1950년 중국의 티벳침략과 달라이라마의 인도 망명.라다크와 시킴왕국의 인도합병을  지켜본 부탄은 1962년 부터 철저한 쇄국정책으로 은둔의 왕국이 된다.ᆢ 
 
1972년 4대 국왕 직메 싱게 왕축이 즉위하면서 외국에서 찿아  오는 축하사절단을 맞기 위해 영빈관을 짓고 도로를 넓히고  차량을 구입하였다.즉위식이 끝나고 필요 없어진 영빈관을 활용하기 위해 1년에 5천명 한도로 관광객을 받아 들이기로 하였다.부탄이 외부세계에 모습을 드러내기 시작한 것이다. 
 
부탄국왕은 잘사는 나라의 특성과 문제점을 연구하게 하였다.그 결과  잘사는 나라의 부는 소수 10프로에 집중되어 있고 대다수 서민들은 힘들게 살아가고 공장을 짓고 자원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생태계가 파괴되고 환경이 오염되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1976년 부탄 국왕은 국민 총소득이 아닌 국민  총 행복지수를  국가 정책으로 시행할 것을 결심하고 세부정책을 수립하였다. 
 
부탄 국민행복정책의 네가지 기둥 
 
1.지속 가능하고 공평한 사회로 발전시킨다.
2.생태계를 보존하고 야생동물을 보호한다. 히말라야 삼림을 60프로 이상 보존한다.
3.부탄의   전통문화를 보존하고 전승한다.
유형.무형의 문화재를 보호하고 발전시킨다.
4.위 세가지를 이룰수 있도록 관리들은 모범을 보이고 국왕은 좋은 통치를  실천한다. 
 
부탄은 개인이나 국가나 부자를 꿈꾸지 않는것 처럼 보인다.불교의 가르침 따라 욕심을 줄이고 만족한 삶을 추구한다.현세의 삶이 끝나면 내세의 삶이 이어진다.죽을 적에 가지고 갈수 있는 재산은 선업과 지혜의 수행이다. 
 
부탄은 가난한 나라이지만 노숙자가 없고 고아가 없고 거지가 없다.
부탄은 가난한 나라이지만 교육비가 무료이고 병원비가 무료이다.의사는 국가공무원이다.
부탄에는 우울증 환자.노인치매.정신질환자.자살자가 거의 없거나 아주 작은 나라이다.
부탄에는 공장시설이 없고 모든 농사는 거의 유기농이며 공장헝 축사가 없는 곳이다. 
 
부탄 사람들은 모두 섬기는 스승이 있다.국왕에게는 제  켄포 라는 왕사가 있고 모든 백성들도 스승이 있다.70만 인구에 3천개의 사원이 있고 2만명의 승려가 있는 티벳불교를 국교로 받드는 불교왕국이다. 
 
용의 나라 부탄을 상징하는 국기이다.
위의 노란색은 국왕을 상징하고 아래 빨간색은 불교와 국왕의 스승인 제 켄포를 상징한다.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