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실안내

 

전시실안내 어린왕자禪문학관

HOME > 어린왕자 禪 문학관 > 전시실안내

어린왕자 , 리틀붓다로 다시 태어나다.

선(禪)과 어린왕자가 나를 만나는 아름다운 이야기 공간으로 초대합니다.
우리가 지구별에 태어난 이유는 영적인 성숙을 이루기 위해서라고 인디언들은 말한다.
불교의 수행 또한 영적인 진화를 이루어 가는 정교한 시스템이다. 영적 진화의 완성이 불성과 하나되는 깨달음인 것이다.

선재동자가 53명의 스승을 찾아 구도여행을 떠나 깨달음의 세계로 나아가는 과정을 문학적으로 서술한 경전이 화엄경의 입법계품이다.
동양의 선재동자가 유럽으로 건너가 어린왕자로 환생하였다.

어린왕자는 사람들에게 잃어버린 동심을 되찾게 하고 지구별에 태어난 신성한 목적을 다시 생각하게 한다 어린왕자는 장미공주를 아끼고 사랑하였으나 4개의 가시에 찔리면서 장미공주를 떠나기로 결심한다.

그는 철새의 이동에 몸을 맡겨 여섯 개의 별을 찾아 육도윤회의 세계로 만행을 떠난다. 어린왕자는 여섯 개의 별에 사는 사람들에게서 교만, 허영, 나태, 무지, 욕망 위선을 보고 일곱번째 별인 지구별에 도착한다.
사막에서 여우스승을 만나 최고의 지혜를 얻는다. 자기가 길들인 것에 대해서는 책임을 져야 한다.

장미를 사랑하려면 가시마저 사랑의 표현임을 깨달아야 한다. 그는 장미공주에게 돌아가기 위해 방울뱀의 도움을 받아 육신을 벗고 고향별로 돌아간다

선의 십우도에서 깨달음을 얻은 수행자가 열반에 들거나 하늘로 오르지 않고 술병을 들고 시장 속에서 돌아 오는 것과 같다. 오욕락에 취해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이제는 영성에 취하는 술을 나누어 주기 위해서이다.
붓다의 생애를 8개로 표현한 어린왕자 8상도와 깨달음의 단계를 10가지로 표현한 어린왕자 십우도는 어린왕자와 함께하는 구도여행이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