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스님 글과영상

 

법정스님 글과영상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

HOME > 만남의 장 > 법정스님 글과영상

사람아 무엇을 비웠느냐

대원사이메일
    사람아 무엇을 비웠는냐...

     

       사람아 무엇을 비웠느냐

       사람마다 생각하는 대로 다 버릴 수 있고

       사람마다 생각하는 대로 다 얻을 수 있다면

       그것이 무슨 인생이라 말할 수 있겠느냐.

     

       버릴 수 없는 것

     

       그 어느 것 하나 버리지 못하고

       얻을 수 있는 것은 무엇 하나 얻지 못하니

       이것이 너와 내가 숨 헐떡이며 욕심 많은

       우리네 인생들이 세상에 살아가는

       삶의 모습들이라 하지 않더냐.

       사람들 마다 말로는 수도 없이 마음을 비우고

       욕심을 버린다고들 하지만 정작

       자신이 마음속에 무엇을 비우고

       무엇을 버려야만 하는지 알지못하고

       오히려 더 채우려 한단 말이더냐.

       사람들마다 마음으로 무엇이든 다 채우려고 하지만

       정작 무엇으로 채워야 하는지

       알지 못한채 몸 밖에 보이는 것은

       오직 자기 자신에게 유리한

       허울좋고 게걸스런 탐욕뿐일 진데.

       사람아...

       그대가 버린 것이 무엇이며

       얻는 것 또한 그 무엇이었단 말이더냐

       얻는 것이 비우는 것이요.

       비우는 것이 얻는다 하였거늘

       무엇을 얻기 위해 비운단 말이더냐.

       사람이 사람으로서 가질 수 있는 것은

       끈적거린 애착과 채워도 채워지지 않는

       마음과 불만족스러운 무거운 삶뿐인 것을

       비울 것이 무엇이며 담을 것 또한 무엇이라 하더냐

       어차피 이것도 저것도 다 무거운 짐인 것을....

     

       <사람아 무엇을 비웠느냐 .... 법정스님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